기획기사

[주간순위] 피싱스트라이크와 탭소닉TOP, 비 RPG 신작 인기몰이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4-16 07:26:59

    주간순위는 모바일게임(구글플레이 기준)과 온라인게임(게임트릭스 기준) 순위를 통해 1주간 어떤 게임들이 유저들의 주목을 받았는지 살펴보는 코너다.

    2018년 4월 2째주(4월 9일 ~ 4월 15일) 어떤 게임들이 유저들의 선택과 주목할 만한 신작 혹은 업데이트는 무엇이 있는지 살펴보자.

    모바일, 비 RPG 장르 게임들의 인기

    넷마블의 신작 낚시게임 '피싱스트라이크'가 4월 12일 글로벌 시장에 정식 출시되어 구글 인기 3위를 차지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피싱스트라이크'는 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의 자회사인 위메이드플러스가 개발한 게임으로 이용자가 낚시꾼이 되어 전 세계를 누비며 열대어부터 고대 어종까지 500여 종에 달하는 물고기를 낚는 게임이다.

    물고기를 수집하는 낚시 본연의 재미에 낚시꾼의 성장, 스킬, 장비 강화 등을 통해 물고기와의 치열한 전투가 핵심으로, 기존 낚시게임과는 달리 수중화면을 지원해 물속에서 물고기를 직접 선택하여 낚을 수 있고 각 앵글러들이 고유스킬을 보유하고 있어 물고기와의 전략적이고 박진감 넘치는 공방 전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수집한 물고기를 360도 카메라, VR, AR 등의 기능이 적용된 아쿠아리움에서 다양한 방법으로 감상할 수도 있으며, 물고기간의 먹이사슬 관계를 AI로도 구현해 물고기를 수집하고 관찰하는 재미를 더했다.

    또한 네오위즈의 신작 리듬액션게임 '탭소닉TOP'도 4월 11일 정식 출시되어 구글 인기 5위로 안정적인 출발을 보였다.

    '탭소닉TOP'은 탭소닉 고유의 탭&슬라이드 방식을 살리는 동시에 라인 변경, 비브라토 노트 등 새로운 액션을 추가해 더욱 진화된 플레이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플레이 시 선택하는 '스타'가 성장할수록 결과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스킬 발동과 점수 상승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정식 출시에는 약 60여 명의 캐릭터가 등장한다.

    네오위즈는 정식 출시를 맞아 걸그룹 하이틴이 참여한 '혜성', 'Loving U' 등 '탭소닉TOP'만의 오리지널 음원이 포함된 신곡 6곡을 공개했으며, 시작을 알리는 음악인 만큼 밝고 신나는 분위기의 음악으로 채워졌다.

    이와함께 4월 13일 신규 확장팩 '마녀숲'을 선보인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의 '하스스톤'이 구글 매출 순위 9위로 급상승해 주목을 받고 있다.

    '하스스톤'은 신규 확장팩 '마녀숲'을 통해 135장의 새로운 카드를 선보였으며, '하스스톤' 정규력의 새해 '까마귀의 해'도 시작했다.

    '마녀숲'을 통해 사악한 마법이 뿌리내린 숲으로 둘러싸인 길니아스로 떠나 늑대인간의 피를 이어받은 주민들과 함께 숲의 심층부에 어슬렁대는 존재와 마지막 결전을 벌이게 된다. '마녀숲' 깊은 곳으로 들어가면 새로운 카드와 '잔상'과 같은 키워드 등의 새로운 게임플레이 방식을 만나볼 수 있다.

    '마녀숲'의 출시와 함께 하스스톤의 정규력이 바뀌어 새로운 해인 '까마귀의 해'가 시작되었다. 하스스톤 정규력에 새로운 해가 시작되면 정규전 대전모드에 새로운 카드가 추가되고, 이로 인해 기존의 메타가 변경되며 다양한 카드 덱 유형을 찾아볼 수 있다.

    이와 함께 '고대 신의 속삭임', '한여름 밤의 카라잔', '비열한 거리의 가젯잔' 카드 세트들은 야생전 대전 모드 전용으로 전환, 야생전 대전 모드에서는 지금까지 출시된 모든 하스스톤 카드 세트들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온라인, 5월 17일 정식 출격을 알린 피파온라인4

    4월 2째주 온라인 게임시장은 블루홀의 '배틀그라운드'가 39.21%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22주 연속 1위를 차지했으며, 라이엇게임즈의 '리그 오브 레전드'가 점유율 22.61%로 2위,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의 '오버워치'가 점유율 8.77%로 3위를 차지하며 최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큰 순위 변동 없는데 4월 2째주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온라인 게임은 넥슨의 '피파온라인3'다.

    넥슨은 지난 4월 12일 '피파온라인4 론칭 영상 시사회'를 통해 오는 5월 17일 '피파온라인4'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며, 8월 초 '피파온라인3'의 서비스 종료를 알렸다.

    특히 '피파온라인3'의 서비스 종료와 함께 '피파온라인4'의 구체적인 자산 이전 혜택을 공개해 주목을 받았다. 넥슨은 5월 3일을 기준으로 유저가 보유 중인 '피파온라인3'의 선수 가치와 보유 EP를 합산하여 해당 자산만큼 'EP포인트'로 전환해 지급할 예정이다.

    지급 받은 'EP포인트'를 이용해 '피파온라인4' 아이템으로 교환할 수 있으며, 게임 오픈 시 함께 열리는 '특별 웹상점'에서 포인트 구간에 따라 다양하게 구비된 패키지를 선택해 교환할 수 있다.

    또한 '피파온라인3'에서 유료 상품 구매 이력이 있는 유저 전체에게 구매액의 50%에 해당하는 금액의 '피파온라인4' 마일리지를 지급하고, 일반 상점에서 구하기 어려운 높은 가치의 상품 구성된 마일리지 웹상점에서 이용 가능하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