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엔씨소프트 '리니지M', 군주와 마법사 스킬 전격 공개

  • 박상범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7-06-15 13:25:33

    '리니지M'의 출시일이 이제 1주일도 남지 않으면서 엔씨소프트의 움직임도 더욱 분주해지고 있다.

    사전예약 가입신청으로 500만명을 넘게 유치하고 사전 캐릭터 등록도 120개 서버 모두 완료시키는 등 높은 관심을 받는 만큼, 게임 출시 전 주요 정보를 미리 공개하며 열기를 이어가는데 주력하는 모습이다.

    ▲ ©

    지난 12일 엔씨소프트는 ‘리니지M’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성을 점령하는 주역 클래스(캐릭터)인 군주와 강력한 마법으로 적들을 학살하는 클래스인 마법사의 스킬 일부를 공개했다.

    소개된 마법사의 스킬은 △인챈트 스테이터스 △홀리 워크 △디스인티그레이트 △미티어 스트라이크 △이럽션 △캔슬레이션 △이뮨 투 함 등 7종, 그리고 군주의 스킬인 △브레이브 멘탈 △글로잉 오라 △샤이닝 오라 등 3종이다. 이 소개를 통해 스킬의 사용 레벨과 자세한 효과도 함께 소개됐다.

    이와 함께 카오틱 신전에서 마법사와 전투를 벌이고 있는 바포메트의 모습도 공개했다. 카오틱 신전은 원작인 '리니지'에서는 요정과 마법사가 4단계 이상의 카오틱 및 뉴트럴 성향의 일반 마법을 배우는 곳으로 되어 있다.

    그리고 바포메트는 말하는 섬 2층에 위치하고 있는 보스 몬스터인데, 이같은 모습이 공개됨으로서 이 바포메트가 왜 카오틱 신전에 있는지에 대해 궁금증을 유발시키고 있다.

    한편 엔씨소프트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M’의 다운로드를 20일부터 시작할 예정이며, 게임 접속은 21일 0시부터 진행할 예정이다.

    다음은 '리니지M' 공식 페이스북에 공개된 기술소개 이미지다.

     

    ▲ ©

    ▲ ©

    ▲ ©

    ▲ ©

    ▲ ©

    ▲ ©

    ▲ ©

    ▲ ©

    ▲ ©

    ©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