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소식

현대자동차, 모터스포츠 축제의 장 '현대 N 페스티벌' 출범

  • 정하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5-09 10:52:04

    ▲ 사진은 지난 3월31일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 개최된 현대 N 페스티벌 예선라운드에서 트랙 위를 달리고 있는 벨로스터 N과 아반떼의 모습. © (사진제공=현대자동차)

    올해 신설된 '벨로스터 N컵'과 기존 '아반떼컵 마스터즈 레이스' 통합 운영

    [울산 베타뉴스=정하균 기자] 현대자동차가 아마추어 선수와 일반인 모두가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모터스포츠 축제를 개최한다.

    현대자동차(주)는 올해 처음 개최되는 '벨로스터 N컵(VELOSTER N Cup)'과 기존 '아반떼컵 마스터즈 레이스(AVANTE Cup Masters Race)'를 결합해 '현대 N 페스티벌(Hyundai N Festival)'이라는 이름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원메이크 레이스 대회를 출범한다고 9일 밝혔다.

    두 대회를 통합 운영해 대회 규모를 키우는 동시에 현대자동차 보유 고객 대상 체험 프로그램을 강화해 대회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참가 선수들과 모터스포츠 팬 간 활발히 교류할 수 있는 장으로 육성한다는 게 현대자동차의 계획이다.

    또한 2003년부터 현대자동차그룹 후원으로 열리고 있는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Korea Speed Festival)'을 '현대 N 페스티벌'과 같은 기간, 같은 장소에서 공동 개최해 국내 모터스포츠 팬들이 보다 다양한 경기를 손쉽게 즐길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에서는 '아반떼컵 챌린지 레이스(아반떼컵 마스터즈 레이스 하위 클래스)'와 '기아 모닝 레이스'가 펼쳐진다.

    '현대 N 페스티벌'은 오는 11일부터 11월10일까지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전라남도 영암군 소재) 및 인제스피디움(강원도 인제군 소재)에서 개최되며 총 8라운드의 레이스에 약 160여 대의 차량이 출전한다.

    특히 6월8일~9일 영암에서 열리는 2라운드에서 아반떼컵은 내구 레이스 로 진행돼 참가 선수들이 지구력을 겨루고 차량의 성능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